윤종신 취향저격 팀은?
황현조 팀, 강렬 사운드
완벽한 호흡 팀 공개
'슈퍼밴드2' / 사진 = JTBC 제공
'슈퍼밴드2' / 사진 = JTBC 제공


프로듀서 윤종신이 '슈퍼밴드2' 참가자들에게 돌발 선언했다.

6일 밤 방송하는 JTBC '슈퍼밴드2' 10회에서 결승으로 가는 마지막 관문, 본선 4라운드 자유조합 미션이 본격 시작된다.

이번 라운드는 결선 진출권을 두고 펼쳐지는 대결인 만큼 평가 방식 또한 파격적이다. 프로듀서 5인으로부터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1위 팀만 전원 생존, 나머지는 모두 탈락 후보가 되기 때문. 예측 불허한 참가자들의 새로운 조합 속에서 1위를 쟁취할 팀은 누가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또 프로듀서 윤종신이 참가자들에게 경고를 날려 궁금증을 자아낸다. 폭발적인 사운드를 들려준 한 팀의 무대에 "이 팀 멤버 빼가지 말아라"라고 전한 것. 유희열 역시 "2021년에 들었던 음악 중 제일 취향저격"이라며 "이 팀이 공연한다면 갈 거 같다"라고 호평했다는 후문이다.

과연 완벽한 호흡으로 프로듀서들뿐만 아니라 참가자들의 박수갈채를 이끌어낸 팀은 어떤 팀일지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이날 정오 '슈퍼밴드2' 네이버TV 계정을 통해 황현조 팀의 'Legends Never Die'(원곡 Against the Current) 무대가 단독 선공개됐다. 전략가로 인정받은 DJ프로듀서 황현조와 '인터내셔널 보컬' 김예지, 독보적인 거문고 연주가 박다울, 거친 사운드가 매력적인 기타리스트 황린이 각자의 강점을 더해 풍성한 무대를 만들었다. 4인 4색 음악적 역량을 펼친 황현조 팀 무대에 본방송을 향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한편, '슈퍼밴드2'는 6일 밤 9시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