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차 커플 일상 공개
현아 "던, 내 무대도 안 봐"
던 "다른 사람 돌 같이 본다"
가수 던과 현아/ 사진=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룰루랄라 캡처
가수 던과 현아/ 사진=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룰루랄라 캡처


가수 던이 연인 현아에 대해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31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룰루랄라는 31일 '6년차 커플 현아 던 일상 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해당 영상은 현아과 던의 리얼리티 '아임 퐈인, 땡큐 앤 유' 첫 번째 에피소드다.

공개된 영상에서 현아는 "이렇게 작업실에서 작업만 한지 꼬박 두 달이 됐다. 요즘 데이트를 못해서 사랑의 기억이 가물가물해졌다"고 말했다. 이에 던은 "너 나 사랑 안 하니?"라고 물었다.

현아는 "요즘 뭐 하고 사는지 모르겠다"고 했고, 던은 "일 생각을 멈출 수가 없다"고 토로했다. 현아는 "괜찮을 줄 알았다. 이게 말로는 되는 건데, 이걸 저희가 끝내는 건지 끝내다 마는 건지 진짜로 하는 건지 마는 건지 진짜 너무 힘들다"고 털어놨다.

이후 두 사람의 소소한 일상이 공개됐다. 현아는 던의 머리카락을 직접 잘랐다. 완성된 헤어스타일을 본 던은 소리를 지르며 "이게 뭐하는 짓이냐"고 물었다. 이어 "이 머리 유행시킬 수 있냐"는 질문에 현아는 "원래 두 명 이상 하면 유행이랬다"며 "나 혼자 하기 싫어서 너 먼저 자른 것"이라고 답했다.

이어 두 사람은 tvN '놀라운 토요일' 출연을 위해 음원차트 상위권에 있는 노래 제목을 듣고 안무를 떠올리는 퀴즈에 임했다. 현아는 에스파, 브레이브걸스, 트와이스 등 최신곡을 모두 알고 있었지만 던은 방탄소년단 '다이너마이트' 밖에 알지 못했다. 이에 현아는 "진짜 큰일"이라며 "다른 아티스트의 무대를 보지 않는 게 문제"라고 꼬집었다. 그러자 던은 "본다"고 해명했고, 현아는 "내 무대도 안 봤는데 뭐 봤냐"고 되물었다.

던은 "보고 싶어도 잘 안 보게 된다"며 함께 활동한 가수들을 만난 기억 조차 떠올리지 못했다. 이에 현아는 "나 밖에 안 보였냐? 쏘 스윗"이라고 했다. 던은 "다른 사람보기를 돌 같이 한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가수 던과 현아/ 사진=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룰루랄라 캡처
가수 던과 현아/ 사진=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룰루랄라 캡처
이후 두 사람은 반려견을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현아는 "소금이랑 햇님이를 보면 예뻐 죽겠다"며 웃었다. 던은 햇님이를 향해 "이렇게 덩치가 산만한 개가 저랑 있다는 게 신기하다"고 했다.

그러면서 "친구들도 사실 다 일하다 만난 사람들이라서 일 외적으로 만나 친구로 지내게 된 사람은 거의 없는 것 같다"고 털어놨다. 그는 "학교 때 친구들 말고는 아예 없는 것 같다"면서 "현아는 더 심하다. 너무 어렸을 때부터 (가수를) 시작했으니까 아예 없다. 불쌍한 것 같다"고 밝혔다.

현아와 던은 2018년부터 공개 연애 중이다. 두 사람은 오는 9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EP '1+1=1'을 발매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