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윤 "남편 사귀자마자 7Kg 찌워"
홍윤화, 연애할 때 1일 1데이트
"♥김민기, 술 먹어도 꼭 보러 와"
민혜연 "♥주진모, 먹다 남은 찌꺼기 내게 줘…엄마가 보고 당황" ('아수라장')


SBS FiL '아수라장' MC 민혜연이 남편 주진모와 연애 시절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31일 방송되는 ‘아수라장’에서는 홍윤화가 게스트로 등장해 남편 김민기와의 음식 궁합에 대해 이야기한다. 자신과 김민기가 좋아하는 음식이 다르다며 식궁합이 맞지 않아 극복 방법으로는 갈등을 일으키는 메뉴를 ‘둘 다 시킨다’고 한다.

이에 박지윤은 우리 부부도 그렇다며 식궁합이 잘 안 맞지만 으쌰으쌰 하는 기운이 맞다며 “사귀자마자 최동석이 7Kg나 쪘다”고 해 놀라게 한다. 평생 아들을 살 찌우는 게 소원이었던 시어머니는 박지윤을 바로 며느리로 낙점했다고 해 웃음을 자아낸다.

민혜연은 남편과 음식 궁합이 달라서 생긴 웃픈 에피소드를 털어놓는다. 남편과 후식으로 보통 냉면을 먹는데 남편은 면을 좋아하고 민혜연은 국물을 좋아한다며, 민혜연 엄마와의 첫 식사 자리에서 “남편이 자기가 먹고 남은 찌꺼기 국물을 나한테 주고, 제 면을 갖고 가서 엄마가 너무 당황했다”고 해 폭소를 자아낸다.

홍윤화는 남편과의 1일 1데이트를 하던 연애 시절에 어땠는지 밝힌다. 김민기는 술이 아무리 취해도 홍윤화를 꼭 보고 집에 갔었다며 로맨틱함을 인증한다. 하지만 홍윤화는 이게 “텍스트로만 하면 로맨틱인데 현실은 졸려 죽겠다”며 실랑이도 했다고 현실과 이상의 다름을 토로한다.

‘은밀하고 비밀스런 토크쇼 아수라장’은 31일오후 11시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