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육인들 등장
이지훈 VS 이승기
닉쿤 "이게 골프 맞아?"
'편먹고 공치리' / 사진 = 웨이브 제공
'편먹고 공치리' / 사진 = 웨이브 제공


'편먹고 공치리'에 막강 체육인들이 온다.

wavve(웨이브)와 SBS에서 방송되는 '편먹고 공치리'(이하 '공치리') 필드 위 진정한 내 편을 찾아 떠나는 기상천외 골프 예능이다. 매주 편을 먹은 골퍼들의 치열한 대결이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하는 가운데, 웨이브에서 선공개된 '공치리' 8회에는 이보미, 노사연, 이지훈, 닉쿤이 출연한다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네 명의 게스트들 모두 운동에 일가견이 있는 체육인들로, '공치리'들과의 불꽃튀는 명승부를 예고한다. 먼저 '편먹고 공치리' 사상 첫 프로 게스트인 이보미는 명불허전 아트샷 퍼레이드를 선보인다고. 이와 함께 유현주 프로와 자존심을 건 세기의 대결을 펼친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예능 대세로 떠오른 배우 이지훈은 체대 출신의 남다른 운동 DNA를 뽐낸다고 한다. "타이거 우즈로부터 골프를 배웠다"고 밝힌 구력 2년 차 이지훈은 역시 구력 2년 차인 이승기와 뜨거운 라이벌전을 펼친다고 하는데. '공치리'의 맥길로이라 불리는 '승길로이' 이승기와 '타이거 지훈' 이지훈의 물러설 수 없는 대결이 궁금해진다.

또한 학창 시절 핸드볼 선수로 활약했으며, 투포환 선수 제의를 받을 만큼 빼어난 힘의 소유자 노사연은 파워 골프의 진수를 보여준다. 이와 함께 노사연은 이경규의 천적으로도 활약하며 '추노사연'에 등극한다고. 과연 노사연은 게스트들의 멘탈을 흔드는 이경규의 깐족 입질을 어떻게 차단했을까.

그런가 하면 아이돌 최강의 골퍼라고 소문난 닉쿤의 진짜 실력도 공개된다. 닉쿤은 '공치리' 이승기가 같이 골프를 쳐 본 사람 중 가장 잘 치는 사람이라고 말할 만큼 상당한 실력자라고. 하지만 그런 닉쿤도 '공치리'의 야생 골프 앞에서는 "이게 골프 맞아요?"라고 말하며 당황했다고 해, 어떤 일이 있었던 것인지 호기심이 증폭된다.

한편, '편먹고 공치리'는 웨이브에서 한 주 빨리 공개, SBS에서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