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윤화, BTS 팬 인증
박지윤 "행사 사회봤다"
"자존심 때문에 안 찍었다"
'아수라장' 예고/ 사진=SBS FiL 제공
'아수라장' 예고/ 사진=SBS FiL 제공


개그우먼 홍윤화가 SBS FiL '아수라장'에서 그룹 방탄소년단(BTS) 팬임을 인증한다. MC 박지윤은 슬픈 BTS 만남 에피소드를 공유한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아수라장'에서는 남편 김민기와 행복한 결혼생활을 하고 있는 홍윤화가 게스트로 출연한다. 김민기는 애교쟁이인 홍윤화가 요즘 빠져있는 남자가 있다고 해서 궁금증을 자아낸다. 그건 바로 BTS로 MC들 역시 공감한다.

홍윤화는 'BTS 의 뮤비를 보면 스트레스 수치가 낮아진다'는 과학적으로 입증된 이야기가 있다며 애정을 드러낸다. MC들이 BTS 좋아하면 남편이 질투 안 하냐고 질문하자, 홍윤화는 "질투 없다. 겨룰 수 있을 정도면 덤비는데, 아예 상대가 안되면"이라고 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러던 중 MC 박지윤은 과거 BTS 기자간담회 사회를 본 적이 있다고 해 부러움을 산다. 그러나 박지윤은 "사진 한 장을 찍었어야 되는데 자존심에 (못 찍었다)"라고 말해 MC들은 믿을 수 없다는 듯 탄식한다.

이후 박지윤에게 기자간담회에서 했던 멘트를 나중에 내레이션 써도 되냐는 문의가 와서, 기꺼이 쓰라고 했다며 "대신 싸인 CD 한 장 받을 수 있냐고 물어봤는데 아직 답장이 없다"고 씁쓸해했다.

홍윤화는 개그맨 부부라 좋은 점에 대해 물어보자 개그맨들이 스케줄이 일정하지 않기 때문에 이해할 수 없는 상황이 많은데 그 상황을 다 안다며 장점을 꼽았다. 박지윤 역시 남편 최동석과 같은 업종 부부로서 회사 다닐 때 시간 외 수당, 분장비 등 다 안다며, 남편이 헛소리 했다간 "어디서 약을 팔아?"라고 할 수 있다고 말해 스튜디오가 초토화 됐다.

이날 '아수라장'에서는 헤어, 바디 홈 케어에 대해 꿀팁을 전수한다. 전직 샴푸의 요정이었던 정시아는 그간 잘못 알았던 헤어 상식과 헤어 관리법에 대해 알려줄 예정이다.

'아수라장'은 오는 31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