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루아, 귀여운 모습
젠, 레이먼킴 보고 '당황'
"젠이랑 사랑에 빠졌대"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레이먼킴♥김지우 가족이 젠을 만났다.

29일 밤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레이먼킴·김지우와 딸 루아가 출연했다.

8살 루아나리는 아빠 레이먼킴에게 "아기 언제와? 기대돼"라며 누군가를 기다렸다. 루아네 집을 찾은 손님은 사유리와 아들 젠이었다.

레이먼킴은 긴장한 모습으로 사유리와 아들 젠을 반갑게 맞이했다. 젠은 레이먼킴을 보자마자 울음을 터트려 눈길을 끌었다.

젠은 당황한 표정을 보였지만 루아는 젠을 빤히 쳐다보며 미소를 지었다. 김지우는 "이 누나가 젠을 TV에서 보고 젠이랑 사랑에 빠졌대"라며 딸 루아를 소개했다. 레이먼킴은 젠이 또다시 울지 않도록 멀리서 거리를 유지하며 젠을 지켜보며 적응 시간을 가졌다.

한편, 사유리는 김지우가 자신의 출산 소식을 듣고 미역국을 끓여 보내 준 것을 고마워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