쪽머리 스타일 호평
과거 별명 '거울 공주'
"과거 편지, '장모님께'"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 사진 = SBS 영상 캡처


'미운 우리 새끼' 권유리가 중학교 시절에 받았던 러브레터를 언급했다.

29일 밤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는 소녀시대 권유리가 출연했다.

권유리는 최근 사극 '보쌈'에 출연했다. 신동엽은 "진짜 미인상은 쪽머리를 해보면 안다더라"라며 권유리의 쪽머리가 잘 어울렸다고 칭찬했고, 권유리는 "잘 몰랐다. 쪽머리를 할 기회가 가수활동하면서 없었으니까. 초반에는 걱정이 많았다"라며 "평소에도 한복에 쪽머리를 하고 다니라고 하더라. 멤버들도 그랬다"라고 전했다.

서장훈은 "어렸을 때부터 별명이 거울 공주였다고?"라고 물었고 권유리는 "초등학교 때 엄마, 아빠가 양갈래로 머리를 따주셨다. 균형있게 잘 맞춰졌으면 좋겠다고 생각해서 체크하고 싶었다"라고 밝혔다.

또, 권유리의 중학생 때 사진이 공개됐다. 그는 당시 인기에 대해 "이사가려고 집 정리를 하다가 편지함을 봤다. 예전 편지를 보게 됐는데 제목이 '장모님께'였다. 그런 러브레터들이 줄곧 있었다. 엄마도 좀 즐기셨는지 친구들이 집에 오면 요리도 해주시고 햄버거도 만들어주셨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