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면 뭐하니' 스틸컷./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 JMT의 유본부장이 깜짝 컴백한다. 지난여름 JMT에서 함께할 인재를 뽑기 위해 다양한 세대와 분야의 면접자들과 만난 유본부장의 6번째 면접 현장이 포착된 것. 유본부장은 ‘쿨내’가 진동하는 면접자의 반전 매력에 찐 리액션을 폭발시켰다고 해 궁금증을 끌어올린다.

오늘(28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에서는 돌아온 유본부장(유재석)의 6번째 면접 현장이 공개된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유본부장의 면접 현장 찐 리액션이 담겨 눈길을 모은다. 방송 데뷔 15년 차라고 밝힌 면접자 앞에서 유본부장은 “귀염상이에요”라며 첫인상 소감을 전한다.

현재 식단 조절 중이라는 면접자는 아이스 아메리카노에 시럽 4펌핑을 주문하고 아침 식사로 베이컨 김치볶음밥을 먹었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낸다. 또한 테이블 가득 빵과 케익을 앞에 두고 면접을 진행해 면접자가 이력서 자격란에 쓴 ‘먹을 자격’을 눈앞에서 확인시켜준다.
'놀면 뭐하니' 스틸컷./사진제공=MBC
'놀면 뭐하니' 스틸컷./사진제공=MBC
유본부장은 면접자의 웃지 못할 찐 결혼 이야기에 깊이 빠져든다. 면접자가 아버지에게 결혼 이야기를 꺼내자 “그 사람이랑은 얘기가 된 거니?”라며 합의 여부를 확인했다고 밝히는가 하면 직접 사진을 올리며 결혼 인증을 해야 할 만큼 모두가 믿지 못했다고. 면접자는 면접 중 갑자기 "연애 시절 생각나고 그래요”라며 솔직한 마음을 고백해 유본부장을 당황케 만들었다고.

유본부장의 찐 웃음 리액션을 유발한 면접자의 정체는 28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