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과함께2' 스틸컷./사진제공=채널S
'신과함께2' 스틸컷./사진제공=채널S


채널S 예능 ‘신과 함께 시즌2’에서 위너의 송민호와 아이콘의 김진환이 과거 서바이벌 프로그램에서의 맞대결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2’에서는 7회 게스트 송민호와 김진환이 주문한 ‘연습생 시절을 버티게 해준 감사한 은인에게 대접할 메뉴’를 추천하며 대결을 펼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4MC 신동엽, 성시경, 이용진, 시우민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

이날 송민호와 김진환은 함께 게스트로 출연해 찐친 케미를 뽐낸다. 그런 둘에게 MC 신동엽은 “민호와 진환이가 지금은 친하지만 데뷔할 때는 파격적이었다”고 말을 꺼낸다. 7년 전, 데뷔라는 꿈 앞에 경쟁자였던 송민호와 김진환은 치열했던 서바이벌 프로그램 출연 당시를 회상한다.

송민호는 “연습생 때 같이 노래 연습도 하고 친하게 지냈다. 서바이벌 프로그램이 시작된 후 단절됐다”며 친구에서 경쟁자가 된 사연을 밝힌다. 김진환은 “경쟁 중이었기 때문에 서로 연습하는 걸 보여주지 않았다”고 기 싸움을 하던 당시를 떠올려 이목을 집중시킨다.

복도에서 마주치면 어색할 정도로 잠시 서먹한 사이가 됐던 송민호와 김진환. 둘의 우정이 어떻게 다시 이어지게 됐는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송민호와 김진환에게 가요계 대선배이자 ‘발라드의 황태자’ 수식어를 가진 ‘성발라’ 성시경의 데뷔 스토리도 공개된다. 흔하게 알려지지 않은 그의 이야기에 관심이 더욱 집중된다. 또한 성시경은 “가수가 되려면 어깨너머로 배워야 했던 시절”이라며 그때 그 시절 가수가 되기 위한 방법도 소개해 흥미를 유발한다.

김진환은 아이콘의 메인 보컬답게 MC들을 위해 노래 선물을 준비해 이목을 사로잡는다. 그가 준비한 곡은 다름 아닌 성시경의 ‘우린 제법 잘 어울려요’. 원곡자의 바로 앞에서 즉석 라이브 무대를 펼친 김진환은 노래를 열창한 뒤 부끄러움을 표현해 귀여움을 자아냈다고.

김진환의 노래를 들은 원곡자 성시경의 감상평은 오는 27일 오후 8시 방송되는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