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쇼' 방송화면 캡쳐
'라디오쇼' 방송화면 캡쳐


박명수가 데이브레이크 김장원의 '라디오쇼' 고정 게스트 합류를 축하했다.

25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는 데이브레이크 김장원이 고정 게스트로 합류해 박명수, 에바와'에대박' 코너를 함께했다.

이날 박명수는 "데이브레이크의 키보디스트 '데키' 김장원 씨가 나왔다. 합류 소식이 뉴스를 통해 많이 나오더라"라며 "바쁜데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이에 김장원은 "한가할 때 불러주셔서 감사하다"라고 말했고, 박명수는 "바쁘면 빠지겠다는 이야기냐. 보기 안 좋다"라고 농담을 건네 웃음을 자아냈다.

박명수는 "에바가 늦게 와서 셋이 많은 이야기를 못 나눴다"라며 "회식이 있으면 밥 한끼 할텐데 아쉽다"라고 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