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C 신동엽, "오디션계의 새로운 신화" 선언
'조선판스타'만의 특급 참가자들
'1대1 이판사판' 개막
사진제공= MBN 조선판스타
사진제공= MBN 조선판스타


‘조선판스타’ 고스펙 참가자들이 출전했다.

MBN ‘K-소리로 싹 가능, 조선판스타(이하 ‘조선판스타’)’가 입이 딱 벌어지는 엄청난 스펙의 참가자들과 함께 ‘새로운 판’을 연다.

28일 방송될 ‘조선판스타’에서는 “오디션계의 새로운 신화”라는 MC 신동엽의 설명과 함께, ‘시청률 57%를 찍은 드라마’는 물론 ‘100만 관객 달성’의 주인공까지 놀라운 경력의 참가자들이 등장해 판정단을 들썩이게 한다. ‘조선판스타’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급 참가자들의 뜨거운 무대가 모두를 사로 잡았다는 후문이다.

하지만 ‘고스펙 참가자’들 역시, 생존과 탈락의 갈림길에 놓이는 것은 피하지 못한다. MC 신동엽이 ‘1대1 이판사판’의 시작을 선언하며 더욱 살벌한 경쟁이 예고하고, 독보적인 무대로 판정단과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참가자들의 운명을 궁금하게 만든다.

‘조선판스타’ 는 오는 28일(토) 밤 9시 40분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