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리뷰] '문희준♥' 소율, 출산 후 마른 몸 비법 "밥 안 먹고 공진단 먹어" ('아수라장')


그룹 크레용팝 출신이자 H.O.T. 문희준의 아내인 소율이 둘째 아이를 계획 중이라고 언급했다.

지난 24일 방송한 SBS FiL '아수라장'에는 소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소율은 "결혼 5년 차 잼잼이 엄마 소율"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TEN 리뷰] '문희준♥' 소율, 출산 후 마른 몸 비법 "밥 안 먹고 공진단 먹어" ('아수라장')
[TEN 리뷰] '문희준♥' 소율, 출산 후 마른 몸 비법 "밥 안 먹고 공진단 먹어" ('아수라장')
소율은 "희율이가 5살이다. 나는 나를 닮은 것 같다"면서도 "반반 섞여 있다"고 했다. 이어 "지금 둘째 계획을 갖고 있어 계속 노력하고 있다. 확실히 희율이를 낳으니 알겠더라. '차라리 빨리 낳는 게 나한테 좋겠구나' 한다"고 덧붙였다.

소율은 "사실 요즘 몸이 아프긴 하다. 이제 20대가 아니라 30대다. 26살에 결혼 발표를 하고 27살에 아이를 낳았다. 지금 31살"이라고 밝혔다.

특히 남편 문희준에 대해서는 "남편이 육아를 도와준다는 말을 솔직히 안 좋아한다. 같이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놀아 주는 건 나보다 희율이의 눈높이에 맞춰 잘 놀아줘서 멋진 남편이라고 생각한다"고 추켜세웠다.
[TEN 리뷰] '문희준♥' 소율, 출산 후 마른 몸 비법 "밥 안 먹고 공진단 먹어" ('아수라장')
[TEN 리뷰] '문희준♥' 소율, 출산 후 마른 몸 비법 "밥 안 먹고 공진단 먹어" ('아수라장')
하지만 "'아수라장'을 보면서 정시아가 부러웠다. 형부가 요리를 잘하고 언니 손에 물도 안 묻혔다고 해 그게 되게 좋았다. 나도 백일 때까지는 신랑이 산후조리를 하라고 물을 안 묻히게 했는데 돌 지난 뒤부터는 내가 하기 시작했다. 그래서 부럽다"고 고백했다.

소율은 "가끔 방송 일도 하면서 지금은 희율이에게 매진을 하면서 쫓아다니고있다. 학원도 다 따라다니고 있다. 빨리 키워서 나의 꿈을 자유롭게 찾는 걸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소율은 다이어트 비법으로 "탄수화물을 안 먹는다"고 했다. 대신 굶어서는 안 되고 "잘 안 먹고 공진단을 먹는다"며 반전 다이어트 비법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