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혜연, 파격 변신에 당황
"주진모, 오늘 방송은 못 보게 할 것"
문희준, 소율 민낯에 "화장 지운 거 맞아?"
사진제공=SBS FiL '아수라장'
사진제공=SBS FiL '아수라장'


박지윤, 정시아, 민혜연, 소율이 요즘 힙한 메이크업을 직접 해보며 오늘 주제인 ‘셀럽 메이크업 따라잡기’를 체험한다.

24일 방송되는 SBS FiL '아수라장' 에서는 소율이 게스트로 출연해 아이돌 메이크업 전수에 나선다. 또 크리에이터 큐영이 출연해 패션까지 완성시킨다.

이날 큐영은 최근 트렌드라는 ‘세컨드 스킨룩’을 소개한다. 현아와 이던, 제니가 입어서 이슈가 된 옷이지만 자칫 내복으로 오해할 수 있는 파격적인 룩이다.

세컨드 스킨룩을 본 아수라장 MC들은 민혜연을 향해 “평생 공부만 한 사람이고, 모범적인 이미지를 바꿔야 한다”며 세컨드 스킨룩을 입어보라고 제안한다. 민혜연은 깜짝 놀라며 “남편 쓰러져요!” 라며 경악한다.

결국 세컨드 스킨룩을 착장한 민혜연은 찰떡 소화해내며 파격 변신에 성공한다. 민혜연은 “차라리 수영복을 입는게 덜 민망할 것 같다”며 남편 주진모에게 “오늘 방송은 못 보게 할 것 같다. 보수적인 사람이라”고 이야기한다.

한편, 이들은 셀럽 메이크업에 대한 토크를 이어 나가던 중 소율에게 "민낯을 처음 본 남편의 반응은 어땠는지?" 라고 질문한다. 소율은 문희준과 연애했을 때 민낯을 공개 했는데 문희준이 "화장 지운 거 맞아?" 라며 알면서도 모르는 척 센스 있게 대답했다고 한다.

아수라장 MC들은 멘트 장인이라며 부러워한 데 이어 소율은 그 멘트 하나에 마음이 편안해 졌다고 전한다.

‘아수라장’은 24일(오늘) 밤 11시에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