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나래X박찬일
전통의 노포 찾는다
"닭살돋아" 깜짝
'노포의 영업비밀' / 사진 = tvN 영상 캡처
'노포의 영업비밀' / 사진 = tvN 영상 캡처


'노포의 영업비밀' 박나래가 80년이 넘은 노포를 찾았다.

23일 오후 방송된 tvN '노포의 영업비밀'에는 박나래와 박찬일 셰프가 노포들을 찾아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박찬일 셰프는 "노포의 등급이 있는데 50년 된 노포, 30년 된 노포 등이다. 지금 가볼 집은 80년이 넘었다"라며 무려 85년 된 노포를 찾았다.

85년 업력의 소갈빗집에 방문한 박나래는 테이블에 숯불이 없는 것을 발견하고 "왜 여기에 화구가 없는 거냐"라고 물었다.

다 구워져서 나온 갈비의 비주얼에 박나래는 불향을 맡았고 곧바로 맛을 봤다. 박나래는 크게 놀라며 "닭살 돋았다"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