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토론' 기대
"옷은 기본 22년"
살벌해진 영수증 분석
'국민 영수증'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국민 영수증' / 사진 = KBS Joy 영상 캡처


'국민 영수증' 송은이, 김숙, 박영진의 티저 영상이 베일을 벗었다.

KBS Joy 측은 23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신규 경제 예능 프로그램 '국민 영수증'의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티저는 "옷은 기본이 22년이다", "커피는 선배가 사줄 때 먹는 것이다" 등의 레전드 어록으로 시작됐다. 이후 '국민 총무' 송은이와 '소비 여왕' 김숙, '국민 대표 참견러' 박영진이 등장해 각자의 매력을 발산했으며, 업그레이드된 영수증 분석을 예감케 했다. 특히 영상 말미, '영수증을 살피는 자, 돈의 풍요를 맛보리라'는 자막이 더해져 눈길을 끌었다.

티저를 본 예비 시청자들은 "나도 영수증 의뢰해보고 싶다", "요즘 시대에 꼭 필요한 프로그램인 듯", "3MC 조합 완전 환상인데?", "티저부터 꿀잼", "무조건 본방사수다"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이고 있다.

'국민 영수증' 제작진은 "송은이, 김숙, 박영진 3MC의 케미스트리는 물론, 더 날카롭고 살벌해진 영수증 분석이 준비되어 있으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국민 영수증'은 의뢰인들의 영수증을 받아, 내역을 분석하고 이에 맞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시하는 경제 예능 프로그램이다. 오는 9월 10일 밤 9시 10분 KBS Joy를 통해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