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도 섭X성게 뛰어넘을 재료 등장
역대급 황도 식재료에 '입 호강'
'침샘 자극' 예고
사진제공=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사진제공=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안싸우면 다행이야'에 상상을 초월하는 식재료가 등장한다.

23일(오늘) 방송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 '청년회장' 안정환과 허재, 현주엽, 김병현의 세 번째 황도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방송에는 현주엽을 깜짝 놀라게 만든 초대형 섭, 농어 구이와 튀김, 도라지를 곁들인 비빔밥을 뛰어넘을 새로운 식재료가 공개된다. 베일에 감춰진 식재료로 만든 초호화 밥상과 네 남자의 전투적인 먹방도 시청자들을 기다리고 있다.

특히 안정환은 기상하자마자 황도 게스트 3인방에게 "오늘 기가 막힌 게 나온다고 한다. 자연이 많이 허락했다"라고 귀띔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에 들뜬 허재, 현주엽, 김병현은 황도가 허락한 식재료를 맛보기에 앞서 닭장 보수 작업에 열을 올린다고.

황도에서만 맛볼 수 있는 자연 식재료가 잇따라 등장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에는 또 어떤 요리로 시청자들의 침샘을 자극할지 관심이 쏠린다. 이에 더해 매회 시청률 상승세를 책임지고 있는 네 남자의 케미 또한 기대를 모은다.

‘안다행’은 23일(오늘) 밤 9시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