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G워너비 멤버
선글라스+열창
새로운 전성기 맞이
'사랑의 콜센타'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사랑의 콜센타'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가수 김정민이 '사랑의 콜센타'에서 카리스마 매력을 발산했다.

19일 밤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는 국보이스 특집으로 이치현, 김범룡, 김정민, 김바다, 김태현, 이승윤이 출연했다.

'싱어게인' 우승자 이승윤이 첫 게스트로 등장했다. 그는 '들려주고 싶었던' 노래를 부르며 마치 자신의 콘서트처럼 무대를 사로잡았다.

이어 MSG워너비 멤버로 새로운 전성기를 맞이한 김정민이 등장했다. 김정민은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자신의 히트곡 '마지막 사랑'을 불렀다.

김정민은 "스페셜 무대에 갖고 다니는 마이크다"라며 반짝이는 긴 마이크를 언급했다. 그는 "팬클럽에서 만들어 준 거다"라며 팬들의 사랑을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