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 통째로 요리
"현주엽, 요리에 진심"
농어 내장구이까지
'안싸우면 다행이야' / 사진 = MBC 영상 캡처
'안싸우면 다행이야' / 사진 = MBC 영상 캡처


'안싸우면 다행이야' 안정환이 농어튀김 요리를 했다.

16일 밤 방송된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에는 안정환과 허재, 현주엽, 김병현의 섬 생활이 그려졌다.

이날 요리는 도라지 품은 농어구이와 통 농어 튀김이었다. 현주엽은 큰 농어를 척척 손질했고, 안정환은 "주엽이 잘 해. 소고기 발골도 잘 하더라고"라며 칭찬했다. 손질한 농어에 마늘을 듬뿍 넣었고 해풍 맞은 쑥을 감았다.

이어 현주엽은 몸이 힘든 상황 속에서도 두 번째 농어를 손질했고, 이를 지켜본 패널들은 "요리를 정말 좋아하는 것 같다"라며 감탄했다.

또 김병현은 신선한 농어 내장을 이용해 구이를 만들었다. 현주엽과 허재는 김병현이 만든 내장 구이를 먹으며 "곱창구이 같다"라고 만족스러워 했다.

이어 안정환은 칼집을 낸 농어에 기름을 뿌려 바삭한 농어튀김을 만들었다. 안정환은 손질을 해준 현주엽에게 "우리 둘만 있었어야 돼"라고 말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