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몬+고수 전복죽
"중국 음식 같다"
백종원의 냉철한 평가?
'백종원 클라쓰' / 사진 = KBS 영상 캡처
'백종원 클라쓰' / 사진 = KBS 영상 캡처


'백종원 클라쓰' 백종원이 다양한 식재료가 들어간 전복죽 맛을 평가했다.

16일 밤 방송된 KBS 2TV '백종원 클라쓰'에는 백종원이 전복죽 요리법을 전수했다.

외국인 요리 새내기들은 기본적인 전복죽 레시피에 각자 원하는 식재료를 넣어 새로운 전복죽을 만들었다.

에이딘은 레몬과 고수를 넣은 전복죽을 선보였고, 백종원은 "의외로 고수맛, 레몬맛이 안 난다"라며 "뭐하러 넣었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애슐리는 아보카도를 넣었고, 백종원은 "냄새는 중국 음식 같다. 훠궈 냄새가 나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또 매튜의 당근, 감자 전복죽을 맛 본 백종원은 "다 식었는데 왜 매튜 것만 따뜻하지?"라고 말했고, 성시경은 "제일 오래 끓여서"라고 전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