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조 초통령 등장
'N잡러' 변신 근황
웨딩드레스 그녀는?
'프리한 닥터' / 사진 = tvN STORY 제공
'프리한 닥터' / 사진 = tvN STORY 제공


'프리한 닥터'에 2000년도 초등학교 6학년 나이로 연예계 데뷔, 당시 밀레니엄 힙합 천재이자 댄스 신동으로 폭발적 인기를 받았던 쌍둥이 듀오 량현량하의 근황이 공개될 예정으로 화제다.

16일 방송되는 '프리한 닥터M'의 화려했던 연예계를 떠나 프리한 라이프를 즐기고 있는 근황이 궁금한 스타들의 현재를 찾아가는 프리한 스타 코너에서 량현량하의 프리한 일상이 공개된다. 프리한 스타 주인공 소개와 동시에 량현량하의 동생 량하가 스튜디오에 등장해 추억 속 그 시절 히트송 '학교를 안 갔어' 댄스를 선보이며 MC들을 초토화시켰다. '학교를 안 갔어' 단체 군무 춤판이 벌어진 것 외에 2000년도 추억 소환 토크 대방출까지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량현량하는 보아, 성시경, 샤크라, 박화요비 등 쟁쟁한 가수들과 같은 해인 2000년 1월 데뷔, 놀라운 실력으로 신드롬 적인 인기를 누렸으며, 초등학교 6학년 13살 데뷔로 당시 가요계 최연소 데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또한, SM에 먼저 캐스팅되었다가 JYP에서 데뷔하게 된 비하인드 및 량현량하 데뷔 시절 연습생이던 비의 에피소드, 싸이의 데뷔 스토리 등 꿀잼 라떼 토크 및 당시 수많은 광고에 출연했는데 광고 계약금 평균이 약 1억 원이었던 것 등도 공개하며 2000년도 초등학생 슈스의 포스를 과시하기도 했다.

량하의 프리한 일상이 공개됐는데, 고깃집 운영, 웨딩 디렉터, 아직까지 녹슬지 않은 댄스 실력으로 안무 지도하는 모습까지 24시간도 부족한 N잡러 일상은 눈길을 끌었다. 특히 고기 손질부터 서빙, 이벤트 기획 및 불판 닦는 것까지 고깃집 운영의 필요한 모든 업무를 배워가면서 노력하고, 다양한 장르의 업무에 도전하면서도 모든 일에 진심인 량하의 모습은 MC들의 뜨거운 호응을 받았다. 한편, MC들이 량현의 근황을 묻는 질문에 대해 처음에는 노코멘트로 일관했지만, 프리한 일상 공개와 함께 그동안 꼬리표처럼 따라다닌 불화설에 대해 직접 입을 열어 궁금증을 말끔하게 해소시켰다.

'프리한 닥터M' 스튜디오에 량하 혼자 출연해 궁금증을 자아냈던 쌍둥이 형제인 량현의 근황 및 량하의 약 13년 된 특별한 인연인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 실제 량하가 살고 있는 공간 등 그의 24시간 프리한 일상이 오는 16일 오전 9시 tvN STORY와 tvN에서 방송되는 '프리한 닥터M'에서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