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슬퀸 변신 '눈물'
건강미 넘치는 촬영
양치승, 근육 되찾아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제공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제공


마마무 솔라와 양치승의 표지 모델 인생컷이 마침내 공개된다.

15일 방송되는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에서는 지난 3개월 간 최고의 몸을 만들기 위해 노력해 온 솔라와 양치승의 잡지 표지 모델 촬영 현장이 그려진다.

이날 머슬퀸으로 완벽 변신한 솔라의 선명한 11자 복근과 환상적인 보디라인을 본 출연진들은 "진짜 프로다", "솔라 짱이다", "식스팩이 보였어요"라며 자신과의 싸움을 이겨낸 그녀를 극찬했다.

이와 함께 헬스 잡지 역대 모델 중 이경규에 이은 세 번째 고령이라는 양치승은 4년 만에 다시 완벽한 근육질 몸을 되찾아 모두를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두 사람의 모습을 지켜보던 최불암이 "이 나이에 나도 한 번 도전해 보고 싶다는 의욕을 불러 일으킨다"며 감탄을 금치 못했을 정도라고.

촬영을 앞두고 3개월 간 강도 높은 웨이트 트레이닝과 먹지도 마시지도 못하는 극한 다이어트를 해왔던 솔라는 "이렇게 힘들지 모르고 시작했다. 몇 번이나 때려 치울까 생각했지만 진짜 이를 악물고 했다"며 눈물의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날 양치승과 솔라가 고난이도 포즈를 제안하자 잡지사 측에서는 "그게 돼요?"라며 반신반의했다는데.

극한의 열정과 노력을 모두 쏟아 부은 두 사람이 어떤 역대급 표지 사진을 탄생시킬지 본방송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민배우 최불암의 운동 뽐뿌를 불러일으킨 솔라와 양치승의 건강미 넘치는 촬영 현장은 15일 오후 5시에 방송되는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