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은이, 김숙, 박영진./사진제공=미디어랩시소, 아이오케이컴퍼니, JDB엔터테인먼트, KBS Joy '국민 영수증'
송은이, 김숙, 박영진./사진제공=미디어랩시소, 아이오케이컴퍼니, JDB엔터테인먼트, KBS Joy '국민 영수증'


송은이, 김숙, 박영진이 KBS Joy 예능 '국민 영수증'의 3MC로 활약한다.

KBS Joy 측은 12일 "송은이, 김숙, 박영진이 오는 9월 10일 밤 9시 10분 첫 방송되는 신규 경제 예능 프로그램 '국민 영수증'의 3MC로 낙점됐다"고 밝혔다.

'국민 영수증'은 연예계 대표 참견러와 경제 자문위원이 의뢰인의 영수증을 받아 분석,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하는 경제 예능 프로그램이다. 주식, 코인 등 조급한 재테크로 눈물을 흘린 이들에게 돈을 아끼는 기본부터 알려주겠다는 취지로 탄생했으며, 경제 지식에 인생에 대한 스토리텔링을 더해 공감대를 형성할 전망이다.

3MC로는 송은이, 김숙, 박영진이 출연을 확정했다. '텀블러 요정'에서 '캠핑 요정'으로 진화한 '국민 송선배' 송은이와 즉흥적인 소비 습관을 가진 '국가대표 소비 요정' 김숙의 경제 관념이 어떤 시너지를 발휘하며 의뢰인의 입장을 대변할지 관심이 모아진다.

반면 신랄한 독설로 '국민 꼰대'에 등극한 박영진은 의뢰인의 영수증 지출에 따끔하게 참견하는 역할을 맡는다. 이 외에도 '국민 영수증'은 매회 특별 게스트를 초청해 그의 영수증을 먼저 살펴보고, 이후 의뢰인의 영수증을 함께 분석하는 시간을 가질 계획이다.

이처럼 송은이, 김숙, 박영진이 3MC로 활약할 '국민 영수증'은 오는 9월 10일 오후 9시 10분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