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채널A '랄라랜드' 방송 화면
사진=채널A '랄라랜드' 방송 화면


채널A의 새 음악 예능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가 신개념 보컬 평가 시스템인 ‘족보 플레이어’를 공개해 신선한 충격과 반전 결과를 안겼다.

지난 10일 첫 방송된 ‘레전드 음악교실-랄라랜드’가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랄라랜드’의 일원 신동엽-김정은-이유리-조세호-고은아-황광희는 첫 회부터 죽이 척척 맞는 ‘티키타카 케미’와 노래를 향한 ‘진지함’으로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충족시켰다.

이날 신동엽은 김정은을 “홍콩에서 온 여자”라고 소개한 뒤 근황을 물었다. 이에 김정은은 “신랑이랑 3주간 자가 격리를 했다. 3주 동안 밖에 안 나가본 적 있냐. 성형수술을 해도 실밥 뽑으러 1주일 있다가 나간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에 황광희도 “맞다. 1주일이면 나간다. 바깥바람은 쐰다”며 공감했다.

첫 회 게스트이자 6인방의 보컬 선생님으로는 ‘레전드 보컬리스트’ 이승철이 나섰다. 그는 오디션 프로그램을 통해 다져온 탁월한 멘토링으로 사이다 ‘일타 강의’를 선보인 것은 물론, 신동엽, 김정은과 함께 ‘차진 입담’을 발산했다. 이와 함께 수업 도중 ‘인연’, ‘마지막 콘서트’, ‘긴 하루’ 등 자신의 히트곡을 즉석에서 라이브로 들려주며 ‘뮤직테인먼트’다운 재미와 감동을 안겼다.

무엇보다 ‘랄라랜드’ 6인방은 “가수가 꿈이었다, 노래를 정말 잘 불러보고 싶다”는 간절한 마음을 어필하며 ‘스승’ 이승철을 향한 존경심을 드러냈다. 김정은은 “요즘 가장 좋아하는 노래”라며 이승철의 ‘우린’을 열창했다. 이에 이승철은 “아내와 김정은이 절친이라 출연하게 됐다”며 섭외 비하인드를 털어놨다. “주특기인 ‘지적’이 오늘도 이어질까 걱정”이라는 멤버들에게 그는 “독설도 기대가 있어야 하는 법”이라고 ‘팩트 폭격’을 날려 웃음을 선사했다.
사진=채널A '랄라랜드' 방송 화면
사진=채널A '랄라랜드' 방송 화면
본격적인 수업에 앞서 6인방의 노래 실력 테스트가 진행됐다. 이승철이 “가장 많이 활약한 사람에게 ‘노른자상’과 함께 전 세계 하나뿐인 기타를 주겠다”고 공언한 가운데, 광희는 실수 연발, 고은아는 노래와 표정의 부조화, 조세호는 과잉 감정으로 아쉬운 평가를 받았다.

반면 김정은과 이유리는 ‘에이스’다운 실력으로 칭찬을 받았고, 오랜만에 마이크를 잡은 신동엽은 김정호의 ‘이름 모를 소녀’를 진지하게 열창했으나 “전형적인 작업의 형태”라는 이승철의 차진 공격에 KO패를 당했다.

6인방이 첫 수업에서 배울 노래는 드라마 ‘불새’의 OST이자 이승철의 히트곡 ‘인연’이었다. 이들은 원곡 가수의 음정과 박자, 모든 보컬 능력치를 100점 기준으로 삼은 노래 평가 시스템인 ‘족보 플레이어’에 맞춰, 다 함께 완창해 70점 이상을 받으면 황금 마이크(황금 마이크 10개 이상이면 ‘랄라랜드’ 멤버들의 음원 발매)를 받는 미션에 도전했다.

미션 시작 전, 이승철은 ‘인연’에 대해 “가수 인생의 모든 보컬 스킬이 들어가 있는 곡이다, 숨소리도 멜로디가 되는 곡”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6인방은 첫 도전에서 48점이라는 처참한 결과를 기록했고, 결국 이승철은 ‘족보(족집게 악보)’를 꺼내 이들을 위한 맞춤 수업에 돌입했다.

이 과정에서 이승철은 마이크의 위치를 조절해 느낌을 살리는 방법과, 숨을 내쉬며 노래를 읊조리는 법, ‘K팝 발라드’의 묘미인 감정을 폭발시키는 기술과 반가성-진성을 넘나드는 법 등 다채로운 보컬 노하우를 전수해줬다.

특히 이승철은 황광희의 노래에 “본인이 노래를 잘하는 걸 모른다, 느끼하게 부르는 순간 앨범을 100만장 팔 수 있다”고 독려했다. 수업을 통해 자신도 모르던 보컬 실력을 발견한 황광희는 “‘복면가왕’에 ‘파주 실리콘밸리’란 예명으로 나가야겠다”며 기뻐했다.

‘인연’의 보컬 수업이 끝난 뒤, 6인방은 정식으로 무대에 올라 ‘족보 플레이어’ 미션에 도전했다. 이승철의 지휘에 맞춰 멋진 무대를 선보인 6인방은 딱 70점을 받아 턱걸이로 미션에 성공, 음원 발매를 위한 황금 마이크를 획득했다. 이후 멤버별 점수 공개에서 수업 내내 고전하던 고은아가 1등을 차지한 반면, ‘OST 여신’ 김정은이 6위에 랭크되어 분노로 ‘급발진’하는 사태가 발발했다. 마지막으로 이승철은 ‘노른자상’으로 수업 우등생인 조세호에게 자신의 기타를 선물했다.

‘랄라랜드’는 매주 화요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