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집'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건강한 집'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오늘(9일) 방송되는 TV조선 ‘건강한 집’에서는 배우 김예령이 출연해 몸의 겉과 속이 모두 젊어지는 '회춘 비법'을 공개한다.

이날 현존하는 뱀파이어라 불리며 극강의 동안 외모를 자랑하는 김예령은 "50대가 되면서 콜레스테롤이 높아졌을 뿐만 아니라 혈압 수치도 들쑥날쑥한다"며 건강 고민을 토로한다.

그러나 김예령은 고민도 잠시 "나만의 방법을 찾아 건강을 관리하고 있다"며 꾸준히 관리한 결과 "지금은 콜레스테롤과 혈압 수치를 정상으로 잘 유지하고 있다"고 전해 그 비법을 궁금하게 만든다. 자타 공인 '동안 미녀' 김예령이 전하는 내 몸의 '겉과 속'이 젊어지는 회춘 비법을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건강비법뿐 아니라 집도 공개할 예정이다. 다양한 컬러를 활용한 인테리어가 눈길을 끈 가운데, 적재적소에 '건강운'을 높이는 컬러를 사용해 풍수전문가 박성준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MC 조영구를 감탄시킨 김예령 표 표고버섯 연근 죽 레시피와, 전 국가대표 레전드 투수 사위 윤석민이 알려준 운동법 등 김예령의 일상도 공개될 예정이다.

'동안 미녀' 김예령이 출연하는 ‘건강한 집’은 9일 오후 7시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