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재X현주엽, 황도 재출격
정환 '大혼란'
훈훈+살벌 황도 라이프 예고
사진제공=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사진제공=MBC '안싸우면 다행이야'


'시청률 치트키' 멤버 안정환과 허재, 현주엽이 다시 뭉친다.

9일 방송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 '청년회장' 안정환과 허재, 현주엽의 황도 라이프가 그려진다.

이날 허재와 현주엽은 안정환의 평화를 깨고 황도에 급습해 그를 혼란에 빠뜨린다. 특히 허재는 황도로 향하는 배에 몰래 탑승해 있었다는 후문이다. 황도에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허재는 급기야 안정환의 '청년회장' 자리까지 위협한다고.

만나자마자 티격태격하며 '찐 절친 케미'를 예고한 안정환과 허재, 현주엽. 이들은 쉴 틈 없는 토크는 물론, 훈훈함과 살벌함을 오가는 의리로 예능감을 뽐냈다고 알려져 더욱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앞서 9.1%(닐슨, 수도권 가구)로 '안다행' 자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황도 집들이. 특히 드라마 포함 동시간대 1위에 오르며 화제성을 입증했다. 이에 '청년회장' 안정환, 그리고 '예능 치트키' 허재, 현주엽이 다시 뭉치며 벌써부터 시청자들의 기대감이 모이고 있다는 후문.

'안다행'은 9일 밤 9시 MBC에서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