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마리 유기견 일상
"복구 도와줘 감사"
유재석에게 고마움
'퍼펙트라이프'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퍼펙트라이프' / 사진 = TV조선 영상 캡처


'퍼펙트라이프' 이용녀가 유재석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퍼펙트라이프'에는 배우 이용녀가 40여 마리 유기견과 함께하는 일상을 전했다.

이용녀는 지난 2월 유기견 보호소 화재 사고를 겪었다. 이에 복구가 제대로 되지 않아, 밥을 차려 먹지 못하고 컵라면을 먹으며 유기견들을 돌봤다.

이용녀는 "많은 분들이 복구에 도와주셔서 감사하다"라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현영은 "오현경, 김미경, 이연복 셰프 등 많은 분들이 도와주셨더라"라며 그들의 선행을 언급했다.

이에 이용녀는 "유재석 님이 제일 많이 후원금을 보내주셨다. 그 분과 특별한 관계는 없었다. 그런데 화재 3일 뒤에 통장을 보고 깜짝 놀랐다. 정말 너무 감사드린다"라고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