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소녀 쪼꼬미 깜짝 출격
자두 부부, 모녀김밥집 방문
대표곡 '김밥' 열창한 사연
'골목식당' 석바대 골목 네 번째편/ 사진=SBS 제공
'골목식당' 석바대 골목 네 번째편/ 사진=SBS 제공


가수 자두가 남편과 함께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을 찾는다.

오늘(4일) 방송되는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35번째 골목 ‘하남 석바대 골목’ 네 번째 편이 공개된다.

지난주 방송에서 고기국수 방향성을 찾기 위해 시식단 방문을 예고했던 고기국숫집은 본격적인 시식단 테스트를 시작했다. 사장님은 시식단 테스트를 위해 ‘제주도식 진한 고기국수’와 ‘사장님식 담백한 고기국수’ 두 가지 버전을 선보였고, 총 3팀의 시식단이 방문했다. 이 중에는 걸그룹 ‘우주소녀 쪼꼬미’가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제주도 출신 멤버인 다영은 “어릴 때부터 고기국수를 자주 먹었다”며 남다른 지식을 뽐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시식이 끝나자 결과발표를 위해 MC 김성주가 고기국숫집을 방문했고, 예측 불가한 테스트 결과에 현장엔 긴장감이 가득했다.

지난주 방송에서 3시간 안에 김밥 90줄 만들기 미션을 실패한 ‘모녀김밥집’을 위해 MC 금새록은 “지난주 김밥 싸는 모습이 힘들어 보여 준비했다”며 따뜻한 마음을 담은 선물을 사장님에게 전달했다. 선물을 확인한 사장님은 “(딸이) 가장 갖고 싶어 하던 물건”이라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여 훈훈함을 자아냈다.

이날 최종 메뉴가 정해진 모녀김밥집에는 미리투어단으로 가수 ‘자두’와 남편 ‘지미 리’가 함께 방문했다. 자두는 “실제로 김밥을 좋아하냐?”는 MC 김성주의 질문에 “사실 한때 김밥을 끊었었다”고 말해 모두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김밥에 얽힌 자두의 사연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후 시식에 나선 자두는 “진짜 신세계”라며 김밥 맛에 만족했고, 이어 대량으로 김밥을 주문하는 것은 물론 사장님들을 위해 즉석에서 대표곡 ‘김밥’을 불러 모녀김밥집이 웃음꽃으로 만개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오늘(4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2020 도쿄올림픽’ 야구 준결승전 ‘대한민국:일본’ 경기 결과에 따라 지연편성 혹은 결방할 수 있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