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요한X모태범
통영 한치 대항전
이태곤과 아이들
'도시어부3' / 사진 = 채널A 영상 캡처
'도시어부3' / 사진 = 채널A 영상 캡처


보라가 '도시어부3'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29일 밤 방송된 채널A '도시어부3'에는 모태범, 김요한, 보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요한은 "전 배구선수다. 제2의 인생을 축구 선수로 살고 있다"라고 말했다. 모태범은 "전 국가대표 빙(氷)신 모태범이다"라고 인사했다.

보라는 "'도시어부' 애청자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낚시는 오늘 처음이다"라며 통영 한치 낚시에 설렘을 드러냈다.

한편, 이수근 팀과 이태곤 팀으로 나뉜 가운데 이수근은 이경규, 이덕화, 김준현을 선택해 눈길을 끌었다. 이태곤은 낚시 초보인 게스트들과 팀을 이루게 돼 좌절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