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석이 친구 민석이
시우민X김민석 케미
요리 지식 대방출
'신과 함께 시즌2' / 사진 = 채널S 제공
'신과 함께 시즌2' / 사진 = 채널S 제공


'신과 함께 시즌2'의 3회 게스트로 배우 김민석이 출격한다. 태어난 해와 이름의 한자까지 모두 같은 김민석의 등장에 MC 시우민은 그와의 특별한 인연을 과시하며 흐뭇한 표정을 지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채널S의 '신과 함께 시즌2' 측은 3회 게스트로 배우 김민석이 출연해 절친 시우민과의 케미와 요리 고수의 면모를 알리는 2회 예고 영상을 채널S의 네이버TV와 유튜브 공식 채널에 공개했다.

'신과 함께 시즌2'는 더욱 업그레이드된 케미를 보여줄 4MC 신동엽, 성시경, 이용진, 시우민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지난 26일 공개된 '신과 함께 시즌2' 3회 예고 영상에서 시우민은 "오늘 게스트가 누군지 알고 있다"고 말문을 열며 한껏 들뜬 표정을 지어 보였다. 그러면서 시우민은 "우리 둘 다 90년생, 이름의 한자까지 똑같다"고 게스트 배우 김민석과의 특별한 인연을 소개했다.

김민석과 친분이 있는 시우민은 그를 "입맛이 굉장히 까다롭다"고 설명했고, 김민석은 이를 증명하듯 "자연산 아니면 잘 안 먹는다" 등의 언급을 하며 맛슐랭 석사의 향기를 물씬 풍겼다. 신동엽은 김민석에게 "약간 고수 쪽인데?"라며 쉽지 않을 이번 메뉴 추천 대결을 예상했다.

이렇듯 이번 회차에는 심상치 않은 메뉴가 등장했다고. 신동엽은 메뉴를 확인한 뒤 "이렇게 따지면 나는 한 50여 가지 메뉴가 있다"며 불만을 표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성시경과 이용진 또한 앞으로 전자레인지와 바비큐 기계를 가져와서 직접 요리하겠다고 열을 올려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시우민은 "저희 앞으로 계속 비조리 (요리)로 가면 되죠?"라며 발끈해 새로 등장한 메뉴의 정체에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역대급으로 치열해진 4MC의 메뉴 쟁탈전과 현장을 술렁이게 한 특별 메뉴의 정체, 요리에 일가견이 있는 배우 김민석의 요리 지식 대방출은 30일 오후 8시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