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사진=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 라디오 캡처


가수 황치열이 이상엽과의 친분을 언급했다.

28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는 가수 황치열이 스페셜 DJ로 참석했다.

이날 김태균은 "제가 원래 '컬투쇼' 자리를 안비우는데 내일 여름 휴가를 떠나보려고 한다"며 "올림픽이랑은 상관 없다. 호캉스를 가보려고 했는데 멀리 못가서 다 취소하고 집에서 에어컨 켜고 쉬려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태균은 스페셜 DJ로 동명 이인의 야구선수 출신 김태균이 온다고 알렸다.

이후 김태균이 "이상엽씨 이번에도 '컬투쇼' 듣고 게시겠지?"라며 "듣고 있으면 문자 좀 보내달라"고 말했다. 그러자 황치열은 "상엽이랑 '정글의 법칙'을 같이 갔다가 고생하면서 친해졌다"며 "그 뒤로 시사회도 한번씩 갔다"고 친분을 밝혔다.

한편, 이상엽은 MBC 수목드라마 '미치지 않고서야’에서 한세권 역을 맡아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