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사팅 진행 '역대급 반응'
운명녀와 연락처 교환?
'후끈한 현장 공개'
사진제공=SBS플러스, 채널S ‘연애도사’
사진제공=SBS플러스, 채널S ‘연애도사’


‘호랑나비’로 전국을 들썩이게 한 래퍼 보이비가 도사팅에 나선다.

오늘(27일) 방송되는 SBS플러스, 채널S ‘연애도사’에서는 래퍼 보이비가 출연해 연애 고민을 털어 놓는다.

보이비는 정확한 연애 스타일 진단을 위해 사주 도사를 만난다. 보이비는 '여자보다 남자가 많은 사주' 라는 사주 전문가의 말에 깜짝 놀라며 실제로 남중, 남고, 리듬파워에 이어 자신이 가입한 모임 '몽구스'까지 주변에 남자밖에 없는 웃픈 사연을 고백한다. 또 몽구스의 멤버로는 자신이 속한 리듬파워를 비롯해 코드 쿤스트, 카더가든 외 여러 명이 있다며 까다로운 가입 조건도 함께 언급해 녹화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든다.

보이비의 이야기를 듣던 홍진경은 "실제 본인이 이별한 사연으로 곡을 만든 적이 있냐"는 질문을 한다. 이에 보이비는 노래 대부분이 실화라며 본인을 '상습범'이라 답한다. 이어 대표적인 곡으로는 '신사 홍대 압구정', '아침에 다시 얘기해'라 말하며 곡에 얽힌 비화도 공개한다.

도사들의 족집게 솔루션을 받고 도사팅을 하기로 결정한 보이비는 도사팅 내내 다소 긴장한 모습을 보여 지켜보는 이들의 애간장을 태웠으나 이내 상대에게 연락처를 물어보는 등 용기 있는 모습도 보여 놀라움을 안긴다. 이에 홍진경, 홍현희, 신동은 본 적 없는 새로운 캐릭터라며 기대감을 드러낸다.

보이비를 긴장시킨 운명녀는 눈길을 모으는 외모의 소유자다. 운명녀의 얼굴이 공개되자마자 스튜디오에 있던 MC 홍진경, 홍현희, 신동은 "너무 예쁘다"라고 환호하며 자리에서 일어난다. 과연 보이비는 '연애도사'의 족집게 연애 컨설팅을 통해 운명녀와 잘 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인다.

'연애도사'는 오늘(27일) 밤 8시 40분 방송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