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새 신랑
"제일 행복할 때"
혼인신고 먼저
'대한외국인' / 사진 =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 사진 = MBC에브리원 영상 캡처


'대한외국인' 이지훈이 결혼 준비로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는 '배우계 꽃미남' 특집으로 손지창, 김영호, 김승수, 이지훈이 출연했다.

오는 9월 결혼식을 앞둔 이지훈은 현재 결혼 준비를 하고 있다며 "너무 행복하다. 제일 행복할 때다. 식 준비하고 웨딩드레스 고르는 시기"라고 말했다.

이어 이지훈은 "결혼 준비로 예비신부와 싸움은 없냐"는 질문에 "다행히 내가 그런 쪽을 잘 모르고 아내가 해박하다. 아내가 거의 다 알아서 해주고 있다"라며 행복한 예비신랑의 미소를 지었다.

한편, 이지훈은 코로나19로 결혼식을 미루고 혼인신고를 먼저 했다고 밝혔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