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 네박자 멤버?
트롯 비타민
'울엄마' 애절한 열창
'6시 내고향' / 사진 = KBS 영상 캡처
'6시 내고향' / 사진 = KBS 영상 캡처


'6시 내고향' 트롯 비타민 윤서령이 농부로 거듭났다.

윤서령은 21일 오후 방송된 KBS 1TV '6시 내고향'에 출연했다.

이날 트로트 농활 원정대 네박자의 새 멤버로 강원도 양양 감자밭에 방문한 윤서령은 막내다운 사랑스러움을 뽐내며 분위기메이커로 활약했다.

감자를 수확하던 윤서령은 "아버님 농사지으실 때 힘드신 적 없으세요?"라는 적재적소 질문으로 보는 재미를 더하는가 하면, 폭풍 감자 먹방으로 귀여움을 독차지했다.

또한 어르신을 위해 '울엄마'를 열창한 윤서령은 애절한 보이스와 독보적인 가창력으로 감동을 선사한 것은 물론, 넘치는 흥까지 자랑했다.

이외에도 '6시 내고향' 스튜디오에 출격한 윤서령은 매끄럽고 안정적인 진행 능력까지 자랑하며 만능 엔터테이너 면모를 뽐내기도 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