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희, '동상이몽2' 스페셜MC 등장
아내 사생활 공개 안하는 이유
"아침에 일어났을 때 가장 귀여워"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배우 재희가 아내의 사생활을 공개하지 않는 이유를 밝혔다.

지난 19일 방송된 SBS 예능 ‘너는 내 운명-동상이몽2’(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재희가 스페셜MC로 출연해 13년차 부부의 결혼생활을 공개했다.

재희는 '동상이몽2' 스페셜 MC 최초로 아내 얘기 금지를 선언했다고. 이에 재희는 “결혼할 때 그런 약속을 했었다. 내 직업으로 인해 원치 않는 일에 휘말리지 않겠다고 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김구라가 “재희보다 유명한 연예인인 줄 알았다”고 의심했고, 이지혜는 “마케팅 아닌가?”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숙에 따르면 재희의 아내는 한가인, 김태희, 한채영 등 재희의 상대 배우 못지않은 미모의 소유자라고. 또 키 164cm에 러블리한 스타일이라는 정보에 대해 재희는 “우리 색시가 정말 예쁘고 사랑스럽다”며 얼굴을 붉혔다.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사진=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어떤 모습이 가장 사랑스럽나?”라는 질문에는 “아침에 일어나서 잠옷 입고 걸어 다닐 때가 가장 귀엽다. 아장아장 또박또박 걸어 다니는데 그 모습이 예쁘다”고 답했다.

재희의 아내는 독설 요정의 면모까지 갖추고 있다고. 재희는 “내 일에 관해선 직언을 해준다. 연기를 못한다고 한다. 그거 때문에 저도 자극 받아서 더 열심히 하게 된다”고 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에 김구라는 “내가 보니까 진짜 유명한 톱스타랑 사는 것 같다. 자꾸 숨기는 거 보니 그렇다”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아내의 취미는 폴댄스라고 밝힌 재희는 "집이 여유롭지가 않아서 큰 집으로 가면 스테이지까지 해서 폴을 설치하려고 한다"고 아내를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집밥 장인'이라는 재희는 "제가 입맛이 까다롭다. 싸구려틱하게 까다롭다. 단 걸 좋아해서 제 입맛에 맞추려고 제가 하다 보니까 아이도 좋아하고 점점 실력이 늘더라"라고 밝혔다. 자신 있는 요리로는 "한 번 먹으면 사람들이 환장하는 게 미역국, 된장찌개, 제육볶음"이라고 말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