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별, 모범시민 등극?
넘치는 고발 정신
바나나칩에 "초면"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 사진 = KBS 영상 캡처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문별이 솔라의 냉장고 상태를 양치승에게 고발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다이어트를 하는 솔라의 집에 간 마마무 멤버 문별의 모습이 그려졌다.

문별은 양치승에게 전화를 걸어 "언니 집에 왔는데 운동 안 하고 잠옷만 입고 있다. 운동 귀찮다더라"라고 말했다.

솔라는 "불편해서 갈아입었다. 다시 지금 운동복 입으려고 한다"라고 대답했다.

솔라가 옷을 갈아입으러 간 동안, 문별은 "언니 옷 갈아입고 있는데 냉장고 살짝 보여드릴까요?"라며 솔라의 냉장고를 열었다. 냉장고에는 아이스크림, 돈가스, 순대, 바나나칩 등 고칼로리 음식이 있었다.

양치승은 솔라에게 "저 음식들은 뭐냐. 닭가슴살, 계란만 있어야 한다"라고 지적했고, 솔라는 "초면이다. 나도 이거 뭔지 모른다"라고 발뺌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