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은혜, 김종국 언급
강호동 "내가 그 현장에!"
간미연, 엉뚱 대답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아는 형님' 윤은혜가 김종국과의 과거 러브라인에 대해 입을 열었다.

17일 밤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는 간미연, 윤은혜, 전진, 앤디가 출연했다.

윤은혜는 강호동을 보며 "거의 20년 만에 보는 것 같다"라고 말했고, 강호동은 "눈물날 정도로 반갑다"라며 밝은 미소를 지었다.

이어 윤은혜는 "다른 사람들은 한 번도 만난 적은 없었다. '아는 형님'은 거의 다 봤다. 언젠가는 불러주겠지 싶어서 '나를 맞혀봐' 코너 질문을 생각날 때마다 적어놨다"라고 말했다.

또, 강호동은 룰라 이야기를 하던 중 김종국을 언급했고 "은혜도 종국이랑! 그 현장에 내가 있었잖아!"라며 'X맨' 시절 김종국·윤은혜 러브라인을 언급했다.

윤은혜는 "당시에 심쿵했지"라고 답했다. 간미연은 "진짜 방송을 잘하는 분이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서장훈은 실제로 사귀는 게 아니냐는 질문과 관련해 "살면서 이 질문을 몇 번 들었냐"라고 물었고, 윤은혜는 "장훈이가 '농구 해봐'라는 말을 들었을 만큼 들었다. 우리 아버지도 사귀는 줄 알고 좋아하셨다"라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