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톱10 vs 뮤직뱅크
'꿍따리 샤바라'→'초련'
위아이 동한과 댄스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 사진 = KBS 영상 캡처


'불후의 명곡' 구준엽이 남다른 '1위'를 회상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에는 '가요톱10 vs 뮤직뱅크' 특집이 그려졌다.

MC들은 "이 자리에 유일하게 '뮤직뱅크', '가요톱10'에서 모두 1위한 분이 있다"라며 클론 구준엽을 언급했다.

구준엽은 "'꿍따리 샤바라'로 시작해서 '뮤직뱅크'에서는 '초련'으로 끝냈다"라고 설명했다.

홍경민은 "클론의 야광봉 에피소드가 기억난다. '초련'할 때 야광봉을 던지는 퍼포먼스가 있었다. 그런데 당시에 스케줄이 너무 많아서 야광봉이 부족하더라. 엔딩에 야광봉 던지지 말라고 했는데 던지지는 않고 공손히 객석에 전달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위아이 동한과 구준엽은 '꿍따리 샤바라' 춤을 춰 선후배 화합의 무대를 가졌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