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박재정/사진 = KBS 2TV '유희열이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가수 박재정/사진 = KBS 2TV '유희열이 스케치북' 방송화면 캡처


가수 박재정이 방송인 유재석에 대해 "돈 많은 새아버지"라고 표현해 화제다.

16일 방송된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에는 박재정이 출연해 프로젝트 그룹 MSG워너비 M.O.M 활동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이날 박재정은 "박재정에게 유재석이란?"이란 유희열의 질문에 "엄마가 재혼을 하셨는데 부자 아버지, 새 아버지"라며 "돈 많은 새 아버지가 생긴 느낌"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잘 이끌어 주신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MSG워너비에 발탁돼 M.O.M으로 활동하고 있는 소감도 전했다. 박재정은 "MSG워너비 프로젝트 오디션에 출전해서 뜻밖의 사랑을 받으며 지낸다"며 "올라가면 또 내려가기도 한다. 물이 들어왔다가 빠지는 경험을 많이 했기 때문에 주어진 상황에 감사하며 열심히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재정은 이어 "8년 동안 활동한 것에 비해 최근 3개월 동안 더 많은 응원을 받고 있다"며 "나름대로 열심히 연습하고 살아왔다는 그런 자신감이 많이 생겼다"고 말했다.

그는 "칭찬이 없던 8년을 보냈는데 요즘 뜻밖의 칭찬이 많아서 노래하는 게 행복하다는 생각이 든다"고 덧붙여 박수를 받았다.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