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유리 집 방문
완벽한 발레 '턴'
"다리찢기 도와줄게"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 사진 = KBS 영상 캡처


'슈퍼맨이 돌아왔다' 백종원·소유진 막내딸 세은이가 깜찍 매력을 드러냈다.

11일 밤 방송된 KBS 2TV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사유리 아들 젠의 집에 방문한 소유진과 막내 딸 세은이의 모습이 그려졌다.

세은이는 깜찍한 모습으로 "오빠가 언니랑 춤을 췄는데 이렇게 했다"라며 춤을 췄다.

이어 젠을 위한 발레를 선보였다. 사뿐사뿐 스텝부터 턴, 마무리까지 완벽한 발레를 해 눈길을 끌었다.

세은이는 "젠이가 나를 좋아한다. 계속 좋았는지 꽥꽥한다"라며 다리찢기까지 성공했다. 세은이는 젠의 다리찢기를 도와줬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