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주년 기념 포토월
"되게 잘 어울려"
새 러브라인 생성?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 사진 = SBS 영상 캡처


'런닝맨' 유재석이 김종국과 송지효의 러브라인을 응원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SBS '런닝맨'에는 11주년 특집이 그려졌다. 11주년을 축하하는 각자의 포토월에서 사진을 찍었고, 보자마자 서로를 공격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종국은 체육관에서 그대로 온 것 같은 운동복 차림으로 등장해 사진을 찍었다. 이어 '11년 째 외모 성수기' 송지효는 캐주얼한 패션으로 사진을 찍고 나란히 섰다.

유재석은 두 사람을 가만히 쳐다보더니 "야외 결혼식 같다? 꽃하고 보니까 니들이 또 잘 어울린다. 날마다 달라. 어제는 안 어울렸는데 오늘은 되게 어울려"라며 김종국과 송지효를 응원해 눈길을 끌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