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다큐 마이웨이'./ 사진제공=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사진제공=TV조선


'미스트롯2' 출신 김다나가 트롯 걸그룹 '미스티'로 돌아왔다.

11일 방송되는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는 트롯 걸그룹 '미스티'로 야심 차게 돌아온 김다나의 이야기를 공개한다.

'미스트롯2' 방송 당시 현역부A로 참가한 김다나는 갈비뼈 '부상 투혼'에도 1:1 데스매치에서 뛰어난 실력으로 승리해 대중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에선 '미스트롯2'에 함께 출연했던 현역부와 왕년부가 뭉쳐 홈파티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진다. '리틀 이미자' 가수 류원정부터 前 버블시스터즈 現 트롯 가수 영지, '소유하고 싶은 그녀' 소유미, '자기야'의 주인공 가수 박주희까지 '미스트롯2'의 주역들이 박주희 집에 뭉쳤다. '미스트롯2' 현역부와 왕년부 정예멤버들의 시끌벅적 웃음꽃이 남발하는 홈파티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김다나가 트롯 가수로서 빛을 발하지 못해 힘들었던 시절, 그녀의 곁을 묵묵히 지켜준 든든한 응원군도 만난다. 그룹 룰라 김지현과 트롯 선배이자 다둥이 엄마로도 잘 알려진 가수 김혜연이 주인공이다. 김지현은 "(김다나가) 노래를 너무 잘 하는데 생각보다 안 풀리는 것 같아서, '용기 잃지 말고 좀 더 기다려 봐' 라고 맨날 그랬다"며 안타까웠던 심정을 전했다. 김다나의 이야기에 자신의 일처럼 아파하고 아낌없는 응원을 보내준 두 사람의 따뜻한 마음이 시청자들의 심금을 울릴 예정이다.

이와 함께 '스타다큐 마이웨이'가 준비한 깜짝 프로젝트, '김다나 팬미팅' 현장도 공개된다. 김다나를 위해 전국 각지에서 그녀의 '미소 천사' 팬들이 모인 것. 팬들의 마음에 보답하기 위한 김다나의 즉석 무대와, 그를 향한 팬의 가슴 뭉클한 편지까지 감동 가득한 깜짝 팬미팅 현장이 공개될 예정이다.

"사람들에게 오래도록 기억되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말하는 김다나의 이야기는 11일 저녁 7시 40분 방송되는 ;스타다큐 마이웨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