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의 국민음식 - 글로벌 푸드 편'
첫 국민음식은 '돈가스'
돈가스에 얽힌 규현의 사연은?
사진제공=JTBC ‘백종원의 국민음식'
사진제공=JTBC ‘백종원의 국민음식'


슈퍼주니어 규현이 추억의 음식 돈가스에 눈물을 보였다.

오늘(9일) 방송되는 JTBC '백종원의 국민음식 - 글로벌 푸드 편'(이하 '백종원의 국민음식')에서는 첫 국민음식으로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하는 돈가스를 다룬다. 음식에 진심인 남자 백종원과 규현이 돈가스에 얽힌 이야기와 돈가스를 즐기는 방법을 공개한다.

약 140년 전 옛 조선 왕실 연회장의 메인 요리로도 올라온 사실이 있는 돈가스는 오늘날 누구나 어디서든 쉽게 접할 수 있는 친숙한 음식이다. 서양과 일본을 건너 한국까지 들어온 돈가스의 모험 이야기와 한국에 정착해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모습을 바꿔온 돈가스의 맛있는 이야기가 베일을 벗는다.

돈가스는 가족과 함께 즐기는 외식 메뉴 중 하나이지만 누군가에겐 입학식이나 졸업식처럼 특별한 날에 접하던 추억의 음식이기도 하다. 항상 자신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아 돈가스를 자주 먹는다는 규현은 자신의 추억 속 돈가스로 학창 시절 단골 가게에서 팔던 돈가스를 꼽았다. 그런 규현이 돈가스를 한 입 먹자마자 눈물을 훔쳤는데, 규현을 울린 돈가스의 정체와 돈가스에 얽힌 규현의 사연은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향수를 자극하는 국민음식 돈가스의 이야기는 7월 9일(금) 밤 11시 ‘백종원의 국민음식’에서 공개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