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안84, '복학왕' 마지막 회 마감
10년 연재한 '우기명' 이야기 마침표
'우기명'과 아쉬운 이별, 앞으로의 계획은?
'나혼산' 스틸컷./사진제공=MBC
'나혼산'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가 무려 33시간의 작업 끝에 ‘복학왕’ 마지막 회의 이야기를 완성한다. 기안84는 ‘패션왕’부터 ‘복학왕’까지 10년동안 연재를 이어온 ‘우기명’ 이야기의 종지부를 찍는다.

오는 9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10년간 연재해 온 ‘우기명’ 이야기의 마지막 회 작업 과정을 공개한다.

무려 33시간에 걸쳐 마침내 ‘복학왕’의 마지막 회를 완성한 기안84의 멀고 험했던 마감까지의 여정이 ‘나 혼자 산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기대를 모은다.

기안84는 포털 사이트에서 연재 중인 웹툰 ‘복학왕’ 353화를 끝으로 ‘우기명’ 이야기의 마침표를 찍는다. 복학왕’의 마지막 회 마감을 앞두고 평소보다 일찍 작업을 시작한 기안84는 좀처럼 떠오르지 않는 아이디어에 머리를 쥐어 짠다.

끼니도 거르고 밤샘 작업까지 불사한 기안84는 독자들이 만족할 수 있는 결말을 그려내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한다. 마침내 “마지막 컷이다”를 외친 기안84는 마지막으로 작가의 말까지 남기며 독자들에게 진심을 전하기도.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우기명’ 캐릭터에 남다른 애정을 가진 기안84는 ‘우기명’이라는 캐릭터가 탄생하게 된 첫 시작부터 지난 10년의 세월을 되돌아보며 아쉬운 작별을 고한다. 기안84가 10년 동안 함께 성장한 ‘우기명’에게 전하고 싶은 말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또한 ‘패션왕’부터 ‘복학왕’까지 10년간의 여정을 마무리한 기안84의 다음 계획은 무엇일지도 이목을 집중시킨다.

기안84의 ‘우기명’ 이야기 마지막회 작업 과정은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