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비신부와 일상 공개
18명 대가족과 한 집 살이
12일 첫 방송 확정
이지훈 부부/ 사진=SBS 제공
이지훈 부부/ 사진=SBS 제공


가수 겸 배우 이지훈이 결혼을 앞두고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 합류한다.

앞서 이지훈은 14세 연하의 일본인 여자친구와 결혼 소식을 직접 밝혔다. 두 사람은 이미 혼인신고까지 마친 것으로 알려져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 가운데 이지훈은 ‘너는 내 운명’을 통해 예비신부는 물론 결혼 준비 과정을 최초로 공개할 예정이다. 특히 연세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한 재원이라는 예비신부는 아직 베일에 싸여있어 더욱 궁금증을 자아낸다.

‘너는 내 운명’ 김동욱PD는 “한국인보다 한국말을 더 잘하는 일본인 아내가 18명의 대가족과 함께 어우러져가는 모습을 보실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여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결혼을 앞둔 이지훈은 예비신부와 어떤 일상을 보여줄지, 최초로 공개되는 두 사람의 이야기에 기대감이 쏠린다.

‘너는 내 운명’은 1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