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희'./ 사진=MBC 방송화면
'정희'./ 사진=MBC 방송화면


데이식스 이븐오브데이 Young K(영케이)가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이하 '정희')에 게스트로 출연한 소감을 밝혔다.

7일 방송된 '정희'에서는 윤하가 스페셜 DJ로 활약한 가운데, 데이식스 이븐오브데이(Young K(영케이), 원필, 도운)가 출연했다.

이날 윤하는 영케이에게 "'영디'가 아닌 게스트로 출연했다. 저쪽 방송에서 DJ를 하고 있는데 어떠냐"고 물었다.

이에 영케이는 "게스트로 출연했는데 이런 느낌이 편하다. (윤하가) 잘 해주실테니 끌려 가겠다"라고 말했다.

영케이는 '키스 더 라디오' DJ로 활동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채팅창이 바로 보여서 굉장히 재미있다. 팬들이 그 안에서 굉장히 재미있게 논다. 저를 엄청 놀리기도 한다"라고 말했다.

또한 "게스트로 오는 분들을 밖에서 자주 볼 수 있는 환경이 아니지 않나. 게스트로 출연하는 분들에게 '가사는 어떻게 쓰셨냐' 그런걸 물어볼 수 있어서 좋다"고 했다.

청취자들은 영케이가 술술 대답을 잘하자 "역시 경력자다"라며 칭찬했다.

DAY6 (Even of Day)는 지난 5일 오후 6시 새 미니 앨범 'Right Through Me'(라이트 쓰루 미)와 타이틀곡 '뚫고 지나가요'를 발매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