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중 만난 인연' 사연
한혜진 "연애 끝은 결혼 NO"
'연애의 참견3' 스틸컷./사진제공=KBS Joy
'연애의 참견3' 스틸컷./사진제공=KBS Joy


여행 중 만난 시한부 연애의 끝을 어떨까.

6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 '연애의 참견 시즌3' 79회에서는 여행 중 사랑에 빠진 고민녀의 사연이 공개된다.

여행을 즐기며 살던 고민녀는 외국에서 정착하기로 마음먹는다.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강제 귀국하게 되고, 고민녀는 이것 또한 여행이라 생각하며 긍정적인 마음으로 한국 생활을 시작한다.

고민녀는 여행 온 것뿐이니 깊은 인연을 만들지 말자고 마음먹는다. 하지만 한 남자가 '여행지에서 얻는 가장 큰 수확은 로맨스'라며 다가오고, 고민녀는 사랑에 빠지고 만다. 이에 김숙은 "다들 여행 중 로맨스를 꿈꾸지 않나"며 공감한다.

그러나 고민녀는 원래 살던 곳으로 다시 돌아갈 계획이 있는 상태. 끝을 알고 시작하는 고민녀 커플의 모습을 보며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시한부 연애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한혜진은 "예전엔 연애의 끝을 결혼이라고 생각했는데 요즘엔 끝을 생각 안 한다. 끝을 알고 하는 연애도 아주 재밌다"고 말하고, 주우재는 한술 더 떠 "끝을 생각 안 해? 난 생각을 안 한다. 그냥 다이빙해야 한다"는 연애관을 밝힌다. 반면 서장훈은 "난 안 만난다. 헤어지게 되면 후회할 것"이라는 의견을 전한다.

MC들의 다양한 의견이 쏟아진 가운데, 과연 고민녀의 사랑은 어떤 결말을 맞이 했을지는 6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3'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