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스틸컷./사진제공=MBC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표예진이 수준급 홈베이킹 실력으로 스콘을 완성해 전문 카페 부럽지 않은 홈카페를 차린다. 또한 경남 창원 출신인 표예진은 찰진 경상도 사투리를 쓰는 반전 매력으로 시선을 강탈한다.

오늘(2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표예진이 수준급 홈베이킹 실력을 공개한다.

집으로 친구를 초대한 표예진은 수준급 홈베이킹 실력을 발휘해 스콘을 만든다. 베이킹을 시작한지 1년 정도 됐다는 표예진은 반죽부터 굽기까지 능숙한 베이킹 솜씨를 보여줘 감탄을 자아내는 가운데 완성된 스콘의 맛은 어땠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오랜만에 친구와 만난 표예진은 반가움에 속사포로 경상도 사투리를 쏟아내며 현실감 넘치는 반전 매력을 뽐낸다. 찐친을 위해 손수 스콘까지 만든 표예진은 집 분위기를 홈카페로 만들어 친구와 폭풍 수다를 즐겼다는 전언이다.

표예진은 베이킹에 이어 뛰어난 요리 실력도 보여준다. 저녁 메뉴로 ‘겉바속촉’ 연어 스테이크를 만든 표예진은 직접 고른 와인까지 곁들여 고급 레스토랑 부럽지 않은 저녁 만찬을 즐긴다.

수준급 홈베이킹 실력과 경상도 사투리를 찰지게 구사하는 표예진의 반전 매력은 2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