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라디오 '철파엠', 29일 방송
브브걸 유정, 스폐셜 DJ 출연
멤버 은지, 게스트로 지원 사격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방송화면
/사진=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방송화면


그룹 브레이브걸스의 유정이 7월 정산 계획으로 학자금 대출을 갚겠다고 했다.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서다.

29일 방영된 '철파엠'에서 유정은 미국 코미디쇼 출연을 위해 출국한 김영철의 자리를 대신해 스폐셜 DJ로 등장했다. 더불어 멤버 은지가 유정을 위해 게스트로 지원 사격에 나섰다.

이날 유정은 "7월에 정산을 받으면 뭘 하고 싶냐"고 묻자, 은지는 "일단 모아둬야 될 것 같다"고 답했다.

그러자 유정은 "힘들 때 통장 잔고를 보면 금융치료가 된다고 하더라. 나는 은지도 공감할 텐데 학자금을 갚아야 한다. 굉장히 현실적인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에 은지는 "맞다. 일단 갚아야 한다. 나도 있다"고 호응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