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카페2'./ 사진제공=E채널
'맘카페2'./ 사진제공=E채널


축구선수 출신 방송인 이동국의 딸 재아가 국제 테니스대회 우승에 도전한다.

28일 방송되는 티캐스트 E채널 '맘 편한 카페' 시즌2 6회에서는 '라이언 킹' 이동국의 딸 재아가 ATF 국제주니어 테니스 대회에 출전한다. 대회 첫 경기부터 결승에 이르는 과정이 방송 최초 공개된다.

재아는 앞서 '테니스의 전설' 이형택에게 실제 경험에서 우러나오는 조언을 들으며 한 단계 성장했다. 특히 경기 중 읽으면 도움이 되는 문구를 적은 노트를 준비하며 첫 경기를 앞둔 각오를 다졌다.

이동국은 재아가 경기 중 중요한 포인트를 따낼 때마다 세레머니를 하면 용돈을 주기로 했다. 재아가 치열한 우승 경쟁을 즐길 수 있었으면 하는 이동국의 마음이었다.

재아는 다음 날 ATF 국제주니어 테니스 대회에 참가한다. 평소 친한 동생이자 강력한 우승후보를 첫 상대로 만난 재아는 첫 세트부터 강력한 공격으로 연속 득점에 성공한다.

최희는 한국 주니어 랭킹 1위 재아의 경기 모습을 보면서 "샤라포바 같다"며 놀라워한다. '맘 편한 카페' 회원들도 재아의 침착한 랠리와 파워풀한 서브를 보며 감탄사를 쏟아낸다.

재아는 경기 중반 팽팽한 주도권 싸움을 이어가던 중 연달아 실책을 하며 위기를 맞는다. 이에 이동국은 관중석에서 "노트를 한 번 봐야겠는데…"라며 마음을 졸인다.

재아가 이동국과 약속한 대로 경기가 풀리지 않는 순간에 메모한 노트를 확인할 것인지, 이동국을 향해 약속했던 세레머니를 할 것인지는 '맘 편한 카페' 시즌2 6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이번 방송에서는 장윤정, 홍현희가 이연복 셰프에게 배우는 특별한 캠핑요리 레시피가 공개될 예정이다.

'맘 편한 카페' 시즌2는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50분 티캐스트 E채널에서 방송되며, 넷플릭스에서도 볼 수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