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원효-심진화 인스타그램
김원효-심진화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심진화가 신인시절 박명수와의 일화를 전했다.

28일 오전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는 심진화-김원효 부부가 출연했다.

이날 박명수는 "박미선-이봉원, 팽현숙-최양락의 뒤를 잇는 잉꼬부부"라며 심진화-김원효를 소개했다. 박명수는 심진화를 향해 "라디오라 생얼로 왔다. 신경 좀 쓰길"이라고 농담을 건넸고, 심진화는 "생얼도 예쁘니까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심진화는 "박명수 선배를 좋아한다. 제가 신인 때 어떤 프로그램에 엑스트라로 출연했는데, 그때 진짜 잘 챙겨주셨다. 그때의 감동을 잊을 수 없다"라며 "이후에 아무리 윽박질러도 전혀 기분 나쁘지 않았다. 그때의 따뜻함을 정말 잊을 수 없다"라고 밝게 이야기 했다.

이에 박명수가 "이렇게 밝다가 집에 가면 드러눕는거 아니냐"고 하자, 심진화는 "집에서는 더 밝다"고 말했다.

김원효는 최근 개그맨 이상훈과 듀오 '다비쳐'를 결성해 '핫 쿨 섹시'를 발표했다. 이 앨범은 아내 심진화가 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